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클래식/오페라
 
상품조르기
기본 정보
제22회 대전국제음악제 황수미 & 헬무트 도이치 듀오 리사이틀
유형 : 대전클래식 공연
날짜 : 2022년 8월 18일 (목)
시간 : 19:30
장소 : 대전예술의전당 앙상블홀
티켓정보 : R석 5만원/ S석 3만원/ A석 2만원
판매가 : _
관람등급 : 8세이상 입장가능
소요시간 : 약 90분 (인터미션 15분 포함)
주최기획 : 대전예술기획
문의처 : 대전예술기획 1544.3751
예매처 : 대전예술의전당 https://www.daejeon.go.kr/djac/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제22회 대전국제음악제 황수미 & 헬무트 도이치 듀오 리사이틀 수량증가 수량감소 _ (  )
총 금액(수량) : 0 (0개)
바로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SOLD OUT 관심상품등록 추천메일 보내기



행사명 : 제22회 대전국제음악제 황수미 & 헬무트 도이치 듀오 리사이틀
유형 : 대전클래식 공연
날짜 : 2022년 8월 18일 (목)
시간 : 19:30
장소 : 대전예술의전당 앙상블홀

티켓정보 : R석 5만원/ S석 3만원/ A석 2만원
관람등급 : 8세이상 입장가능
소요시간 : 약 90분 (인터미션 15분 포함)
주최/주관 : 대전예술기획
문의처 : 대전예술기획 1544.3751
예매처 : 대전예술의전당 https://www.daejeon.go.kr/djac/ 








■ 공연개요

황수미 & 헬무트 도이치 듀오 리사이틀


노래로 인생을 배우고, 노래로 인생을 사는...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 우승자 황수미와 세계적인 가곡 반주자 헬무트 도이치의 내한공연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 우승자이자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에서 올림픽 찬가를 부른 소프라노 황수미와 가곡 반주의 왕이자 많은 성악가들의 스승, 요나스 카우프만, 디아나 담라우의 전속 반주자 피아니스트 헬무트 도이치가 멘델스존과 코른골드 등 독일가곡을 가지고 찾아온다.



■ Program

<Joseph von Eichendorff>
F. Mendelssohn / “Wanderlied” on Sechs Lieder, MWV K108
멘델스존 / 6개의 가곡 중 “방랑자의 노래”, 작품108

F. Mendelssohn / “Pagenlied” on 2 Lieder, MWV K75
멘델스존 / 2개의 가곡 중 “시동의 노래”, 작품75

F. Mendelssohn / “Nachtlied” on 6 Lieder MWV K125
멘델스존 / 6개의 노래 중 “밤노래”, 작품125

F. Mendelssohn / “Es weiß und rät es doch keiner” on 6 Gesänge, Op.99
멘델스존 / 6개의 노래 중 “그걸 알거나 짐작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작품99

<Heinrich Heine>
F. Mendelssohn / “Auf Flügeln des Gesanges” on 6 Gesänge, MWV K86
멘델스존 / 6개의 가곡 중 “노래의 날개 위에”, 작품86

F. Mendelssohn / “Neue Liebe“ on 6 Gesänge, MWV K70
멘델스존 / 6개의 가곡 중 ”새로운 사랑“, 작품70
     
<Johann Wolfgang von Goethe>
F. Mendelssohn / “Die Liebende schreibt” on 6 Gesänge, MWV K66
멘델스존 / 6개의 가곡 중 “연인이 쓰는 편지”, 작품66

F. Mendelssohn / “Suleika“ on 6 Gesänge, MWV K92
멘델스존 / 6개의 가곡 중 ”줄라이카“, 작품92

F. Mendelssohn / “Suleika“ on 6 Lieder, MWV K93
멘델스존 / 6개의 가곡 중 ”줄라이카“, 작품93

F. Mendelssohn / “Der Mond“ on 6 Gesänge, MWV K122
멘델스존 / 6개의 가곡 중 ”달“, 작품122

F. Mendelssohn / “Scheidend” on 12 Lieder, MWV K50
멘델스존 / 12개의 가곡 중 “헤어짐”, 작품50

F. Mendelssohn / “Frühlingslied” on Lieder ohne Worte, Op.62
멘델스존 / 무언가 중 “봄의 노래”, 작품62

Intermission

<ERICH KORNGOLD>
E. W. Korngold / Abschiedslieder, Op.14
코른골드 / 작별의 노래, 작품14
I. Sterbelied
IV. Gefaßter Abschied

E. W. Korngold / 6 Einfache Lieder, Op.9
코른골드 / 6개의 가곡, 작품9
I. Schneeglöckchen
IV. Liebesbriefchen
V. Das Heldenarab am Pruth
     
E. W. Korngold / 3 Lieder, Op.22
코른골드 / 3개의 가곡, 작품22
I. Was Du mir bist?
II. Mit Dir zu schweigen
III. Welt ist stille eingeschlafen

E. W. Korngold / Songs of the Clown for Voice & Piano, Op.29
코른골드 / 성악과 피아노를 위한 어릿광대의 노래, 작품29
I. Come away, death
II. O mistress mine
III. Adieu, good man devil I am gone, sir
IV. Hey, Robin
V. For the rain, it raineth every day



■ 프로필

Soprano_ 황수미

2014년 세계 3대 음악 콩쿠르 중 하나인 벨기에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에서 우승을 한 소프라노 황수미는 독일 본 극장(Theater Bonn)에서 솔리스트로 활동했으며, 현재 유럽을 중심으로 세계 주요 도시와 극장에서 활동 중이다. 서울예술고등학교,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학사 및 동 대학원(사사: 윤현주)을 졸업하고 독일 뮌헨 국립음대에서 최고연주자 과정(오페라/리트&오라토리오)을 졸업하였다.

황수미는 독일 ARD 뮌헨 국제 음악 콩쿠르 2위, 멘델스존 콩쿠르 1위, 아넬리제 로텐베르거 콩쿠르 우승 등 각종 콩쿠르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었으며 뮌헨 국립음대 재학 중 도니제티 오페라 <미치광이 대소동>의 주역 노리나를 맡아 뮌헨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지휘: Ulf Schirmer)와의 공연으로 SZ Zeitung 신문사에서 `금주의 스타`로 뽑히기도 하였다. 국내에서는 동아음악콩쿠르 1위, 국립오페라단콩쿠르 대상, 신영옥 콩쿠르 2위 등을 수상했다.

2015년에는 세계적인 지휘자 주빈 메타가 운영하는 Mehli Mehta Music Foundation의 초대로 인도 뭄바이에서 독창회를 가졌으며 브라질 리우, 상파울루 등 5개의 도시에서 리사이틀 투어를 가졌다.대학원 재학시절 금호 영 아티스트로 선발되어 금호아트홀에서 독창회를 하였으며 뮌헨 필하모니 가스타익 홀과 미국 워싱턴 필립스 컬렉션에서 독창회를 가진 후 워싱턴 포스트에서 `서정적인 목소리의 소프라노’ 라는 호평을 받았다. 이 외에도 브뤼셀, 룩셈부르크 그리고 아인트호벤 등 여러 도시에서 독창회 등 콘서트 솔리스트로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데 헨델 <메시아>, <크리스마스 오라토리오>, 바흐 <마태 수난곡>과 <요한 수난곡>, 베르디<레퀴엠>, 브람스 <레퀴엠>, 드보르작 <레퀴엠>, 모차르트 <레퀴엠> 등의 레퍼토리를 가지고 있다.

2014년 여름, 독일 Bad Kissinger Summer Festival에서 뮌헨 필하모닉과 오페라 <사랑의 묘약>의 자네타 역으로 갈라 콘서트를 가졌으며, 2015년 같은 페스티벌에서 영국 BBC 오케스트라와 모차르트 아리아를 협연했다. 2014년 연말 독일 방송국 ZDF의 주최로 독일 대통령과 함께하는 ‘크리스마스 콘서트’에서 세계적인 소프라노 디아나 담라우, 바리톤 토마스 크바스토프, 지휘자 패트릭 랑에가 이끄는 드레스덴 슈타츠카펠레 오케스트라와 함께 연주했다.

세계적인 가곡 반주자인 헬무트 도이치와의 리사이틀도 국내외에서 호평 받았다. 2015년 본 오페라 극장과 한국에서의 리사이틀을 시작으로, 런던 위그모어홀 리사이틀도 함께했으며, 국내에서는 2017년과 2019년 리사이틀 투어도 함께하였다. 2019년 10월에는 헬무트 도이치의 반주로 도이치 그라모폰 (DG)에서 데뷔음반 <SONGS>를 발매하였고 2021년에는 헬무트 도이치와 함께 독일 Stadttheater Amberg 초대로 리사이틀을 가졌다.

2014년부터 2018년까지 독일 본 극장에서 전속가수로 활동한 황수미는 현재 유럽무대를 중심으로 활동 중이며 스위스 제네바 극장과 오스트리아 테아터 안 데어 빈에서도 활약하였다.
2021/22 시즌에는 독일 비스바덴 극장에서 모차르트 <마술피리> 파미나, <돈 조반니> 돈나 안나, <코지 판 투테> 피오르딜리지, <피가로의 결혼> 백작부인, <이도메네오> 일리아 등 모차르트의 주요 오페라에 출연하고 이 외에도 모차르트 <피가로의 결혼> 수잔나, 헨델 <리날도> 알미레나, <줄리오 체사레> 클레오파트라, 비제 <진주 조개 잡이> 레일라, <카르멘> 미카엘라, 푸치니 <투란도트> 류, <라 보엠> 미미, <잔니 스키키> 라우레타 등의 다양한 작품의 주역으로 출연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에서 올림픽 찬가를 불러 전 세계인을 감동 시키며 주목받은 황수미는 많은 사랑을 받으며 국내 활동도 이어가고 있다. 서울시향, KBS교향악단, 코리안 심포니 오케스트라, 부산시향 등과 협연하였고 샹제리제 오케스트라, 앙상블 마테우스 오케스트라, 비엔나 아카데미 오케스트라, 보훔 심포니 오케스트라 등 해외 오케스트라의 내한공연에 솔리스트로 참여햇다.

비엔나 무직페라인 황금홀, 뉴욕 링컨 센터, 워싱턴 케네디 센터, 헬싱키 필하모니, 코펜하겐 필하모니, 오슬로 필하모니, 암스테르담 콘서트허바우, 독일 슈투트가르트 리더할레, 프랑스 낭트 오페라 하우스 등의 공연장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연주하였다.
2020년에는 노르웨이에서 지휘자 슈텐츠 마르쿠스와 함께 콘서트형 오페라 <피델리오>에 Marzelline 역으로 출연했으며, 오스트리아 호에넴스에서 매년 열리는 가곡 페스티벌인 Schubertiade에서 리사이틀을 가졌다.

2021/2022 시즌에는 독일 비스바덴극장에서오페라 <돈 조반니>, <마술피리>, <피가로의 결혼>, <이도메네오>, <코지 판 투테>, <돈 카를로> 등 다수의작품에 출연하고 있으며 노르웨이 오슬로 필하모니와 함께 2021 노벨 평화상 세레모니 연주에 베토벤 <합창> 솔리스트로 참여했다.


Piano_ 헬무트 도이치(Helmut Deutsch)

오스트리아 빈 출생이며 22살에 오스트리아 빈 국립음대 피아노과와 작곡과를 졸업함과 동시에 동 대학 교수가 되었다. 1967년부터 1979년까지 빈 국립음대 교수였으며, 1986년부터 2014년까지 독일 뮌헨국립음대교수였다.2014년 겨울학기부터는 모차르테움 잘츠부르크 국립음대 교수 및 독일 프랑크푸르트와 영국왕립음악원 초청교수로도 활약중이다.그의 제자 또는 같이 연주한 성악가로는 이름만 들어도 알 수 있는 세계 최고의 성악가들인 Irmgard Seefried, Ileana Cotrubas, Grace Bumbry, Barbara Bonney, Angelika Kirchschlager, Ian Bostridge, Annette Dasch, Diana Damrau, Olaf Bar, Bo Skovhus, Michael Volle, Mauro Peter, Matthias Goerne, Bernd Weikl, Andreas Schmidt, Jonas Kaufmann이 있으며 바리톤 Hermann Prey와는 12년이상 동안 전속 반주자로 활동해왔다.2012년에 Diana Damrau와 함께 작업한 Liszt CD는 독일 평론가 상을 받았으며, 그 외에도 수많은 앨범으로 많은 상을 수상하였다. 또한, 세계적인 테너이자 제자인 Jonas Kaufmann과 함께 슈베르트의 겨울나그네로 뉴욕 카네기홀을 시작, 시카고, 바로셀로나, 제네바, 베를린, 그라츠, 런던, 파리, 프라하, 모스크바 그리고 마지막 밀라노 라 스칼라 극장등에서 가곡 독창회를 연주하였다.

2019년 소프라노 황수미와 함께 도이치 그라모폰 레이블로 (Songs)를 발매 하였으며, 현재 요나스 카우프만과 디아나 담라우와 같이 슈만, 브람스 프로그램으로 유럽 12개 도시에서 가곡 독창회를 앞두고 있다.





관람후기

관람후기를 남겨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공연전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