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상품조르기
기본 정보
대전시립미술관, 제16회 이동훈미술상 특별상 수상작가展, 민성식
장르 : 대전전시
날짜 : 2019년 11월 22일~12월 22일
시간 : 10:00~20:00
장소 : 대전시립미술관
판매가 : _
문의처 : 042-270-7335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대전시립미술관, 제16회 이동훈미술상 특별상 수상작가展, 민성식 수량증가 수량감소 _ (  )
총 금액(수량) : 0 (0개)
바로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SOLD OUT 관심상품등록 추천메일 보내기


전시명 : 대전시립미술관, 제16회 이동훈미술상 특별상 수상작가展, 민성식 

유형 : 대전전시 

날짜 : 2019년 11월 22일~12월 22일 

관람시간 : 10:00~20:00 

장소 : 대전시립미술관 

문의처 : 042-270-7335 



 




[기획의도]

이동훈은 일제강점기의 역사와 굴절된 한국근현대미술에서 1945년 해방을 앞두고 대전공업학교에 교편을 잡으면서 대전에 정착하였다. 그리고 목가적인 농촌의 삶이 투영된 일상적인 풍경을 그려내며 후진 양성에 힘쓴 故이동훈 화백의 예술정신을 기리기 위한 <이동훈미술상>은 2003년에 제정되었다. <이동훈미술상>은 대전·충청지역을 대표하는 예술가이자 교육자로서 한국근현대미술사에서 故이동훈 화백의 업적을 높이 평가하고, 대전미술의 발전을 위해 제정된 미술상이다. 올해 17회를 맞이하고 있으며 명실상부 한국을 대표하는 미술상으로 거듭나고 있다.
<이동훈미술상>은 ‘이동훈미술상 운영위원회’와 ‘중도일보사’가 주최로 심사위원회를 통해 수상작가를 선정하고 있으며 한국미술에 지대한 업적과 공헌을 한 원로작가에게 수여하는 본상과 대전·충청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40, 50대 작가에게 수여하는 특별상으로 구성되어 있다. 한국미술뿐만 아니라 대전미술에서 시대와 함께 격동기의 예술혼을 천착해 온 작가들을 새롭게 발굴하고 지원함으로서 <이동훈미술상>의 취지와 의미를 확대하고 있다. 특히 전년도 수상작가의 작품을 미술관에서 전시함으로써 수상작가의 예술세계를 집중조명하며 <이동훈미술상>의 진면목을 보여주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전시내용]

민성식은 정형화된 물리적인 화면을 마치 항공사진을 찍듯이 긴장감이 넘치는 왜곡된 시점으로 화면을 분할하고 강한 색채대비와 더불어 공간, 세상, 차원의 경계를 넘나들며 독특한 현대회화의 세계를 펼치고 있다. 그리고 그 경계 어딘가에 존재하는 현대인들의 욕망을 상징하는 다양한 오브제들과 일상의 흔적을 화면에 숨겨놓듯이 배치하고 있다. 이 오브제들은 대부분 현실적인 일상을 떠나 자신만의 삶을 추구하는 여행에 모티브를 얻고 있다. 주로 낚시, 캠핑, 서핑, 오토바이, 스포츠카, 카누, 요트, 맥주, 목수의 집 등과 다양한 소품들이 화면에 등장한다.
민성식이 상상으로 만들어낸 공간에서는 사람이 등장하지 않는다. 하지만 예상치 못한 구석에 조금 전까지 실제 사람이 있었던 것처럼 다양한 일상의 사물과 현장들을 발견하게 된다. 이 일상의 사물들은 현대인들이 도시를 떠나지 못하고 안식처를 꿈꾸는 대체사물과 혼란스럽게 뒤 섞여 있다. 마치 현대인의 꿈과 욕망을 동시에 상징하는 사물들은 통해 그 경계에 숨겨져 있는 현실의 고뇌, 갈등 등 상호관계를 자신만의 관망자적인 시각으로 풀어내고 있다.



[작가정보]

민성식은 대전에서 태어나 한남대학교 회화과와 대학원을 졸업한 청년작가이다. 대전을 중심으로 오랫동안 자신만의 독특한 회화론을 펼쳐 온 민성식은 대전시립미술관과 부산시립미술관에서 유망한 청년작가로 연이어 선정되면서 주목 받기 시작하였다. 도시생활에서 삶의 가치를 욕망의 관점에서 갈망하는 다양한 오브제들이 화면에 등장하는 일상적인 풍경작품으로 과감한 시점변화와 선명한 색채대비가 돋보이는 작품을 제작해 왔다.




 



관람후기

관람후기를 남겨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공연전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