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상품조르기
기본 정보
[티켓할인] 2019 제10회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 '해방의 서울', 극단 골목길(서울)
장르 : 대전연극 공연
날짜 : 2019년 10월 8일(화)~10월 9일(수)
시간 : 8일 : 7시 30분, 9일 : 4시
장소 : 소극장 커튼콜
티켓정보 : 현장구매 30,000원 ※ 대전공연전시예매 : 청소년 12,000원, 대학생 15,000원, 일반 20,000원, 단체10인이상 전화문의(청소년 10,000원, 대학생, 일반 12,000원)
판매가 : 예매종료
관람등급 : 13세 이상
소요시간 : 90분
주최기획 : 대전연극협회
문의처 : 대전연극협회 042-223-0060
예매처 : 대전공연전시 http://gongjeon.kr/ 042-301-1001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관람일자
연령구분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티켓할인] 2019 제10회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 '해방의 서울', 극단 골목길(서울) 수량증가 수량감소 예매종료 (  )
총 금액(수량) : 0 (0개)
바로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SOLD OUT 관심상품등록 추천메일 보내기

 

행사명 : [티켓할인] 2019 제10회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 '해방의 서울', 극단 골목길(서울) 

유형 : 대전연극 공연 

날짜 : 2019년 10월 8일(화)~10월 9일(수) 

시간 : 8일 : 7시 30분, 9일 : 4시 

장소 : 소극장 커튼콜 

티켓정보 : 현장구매 30,000원 ※ 대전공연전시예매 : 청소년 12,000원, 대학생 15,000원, 일반 20,000원, 단체10인이상 전화(042-301-1001)문의 (청소년 10,000원, 대학생, 일반 12,000원) 

관람등급 : 13세 이상 

소요시간 : 90분 

주최 : 대전연극협회 

문의처 : 대전연극협회 042-223-0060 

예매처 : 대전공연전시 http://gongjeon.kr/ 042-301-1001 



※ 예매마감 : 7시 30분 공연 : 공연 당일 5시 / 4시 공연 : 공연 당일 1시까지

※ 티켓은 배송되지 않으며 당일 현장 매표소에서 수령할 수 있습니다.

※ 구매하시는 티켓은 예매권으로 공연 당일 현장 매표소에서 좌석권을 수령하여 관람할 수 있습니다.

※ 티켓예매 후 환불시 환불수수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환불규정참고]



[환불규정]

1) 구매 당일 요청 시 전액 환불 (단, 당일 관람티켓은 환불 불가)

2) 관람일 7일 전 ~ : 티켓 금액 전액 환불

3) 관람일 6일 전 ~ 4일 전까지 : 10% 공제 후 환불

4) 관람일 3일 전 ~ 2일 전까지 : 20% 공제 후 환불

5) 관람일 1일 전 : 30% 공제 후 환불

6) 관람일 당일(자정 이후) : 환불/취소/변경 불가

※ 구매시점과 무관하게 관람 당일 환불/취소/변경 불가

※ 관람 당일 지각/공연장착오/관람연령 미숙지로 인한 환불/취소/변경 불가


[환불방법]

- '주문조회'에서 신청

- 3일(영업일 기준) 내 환불 절차 진행 및 안내 제공




 

 


 

 




극단명 : 극단 골목길

지역 : 서울

극작 : 박근형

연출 : 박근형

러닝타임 : 90분

관람등급 : 13세 이상 관람가



극단소개

<모든 군인은 불쌍하다> <경숙이, 경숙아버지> <너무 놀라지 마라> <만주전선> <청춘예찬> 등  국내 주요 연극상을 휩쓸며  관객과 평단에 높은 평가를 받은  자타공인 대한민국 대표적인 극단 이라 할 수 있다.

박해일, 윤제문, 고수희, 엄효섭, 황영희 등 수많은 배우들을  배출하였으며, 대한민국 대표 극작가이며 연출가인 박근형을  주축으로 끊임없는 창작활동을 이어가는 연극단체이다.



연출의도

어릴 때 창경원 추억이 많습니다.

한복 입은 어머니와 김밥에 사이다 도시락 싸가지고 밤 벚꽃놀이 기억이 아련합니다.

창경원 한쪽에 동물원, 처음 보는 희한한 동물들 구경하고 별천지의 세계가 창경원 이었습니다.


1945년 8월 해방의 그 때 창경원을 배경으로 영화찍는 조선의 예술가들 이야기 해봅니다.

열심히 살아온 그분들의 인생을 폄하하고 싶은 마음은 없습니다.


단지

해방이 아닌 독립을 기다리는 마음으로 그때부터 지금까지의 선생님들의 예술세계와 그 여정을 복기하는 첫 단초로 이야기를 만들어 보았습니다.



시놉시스

1945년 8월 어느 화창한 날

창경원 동물원과 그 옆, 춘당지 연못을 배경으로

문예영화(선전영화) <사쿠라는 피었는데>를 촬영하는

조선 최고 배우들과 주변 사람들의 사랑과 예술에 대한 장면이 펼쳐진다.

오늘 촬영은 춘당지에서 비극의 주인공들이 빠져죽는

마지막 장면을 남기고 있다.

배우들은 이번 일만 마치면 다음 영화촬영지인 만주에서

낭만을 즐기게 된다는 희망에 들떠 있다.

그런데 갑자기 라디오에서 일왕의 ‘무조건 항복선언’이 들려오는데…



출연진

지화정❘강지은

기무라❘김정호

기무라 신고❘이원재

이부장❘이호열

양철❘김은우

신소이❘안소영

장강❘박정훈



스텝진

작,연출❘박근형

조연출❘이은준

무대감독❘김혁민

조명디자인❘정태민

음악디자인❘박민수

음향오퍼레이터❘김병건

조명오퍼레이터❘홍명환

의상,소품❘이창하 





 



관람후기

관람후기를 남겨주세요...^^

글읽기 권한이 없습니다.

 "19세 미만의 미성년자"는 출입을 금합니다!

성인인증 하기

상품 Q&A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 일제에 충성하던 그들은 지금 어디에 있는가 파일첨부 희조 2019-10-11 78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첫 페이지

이전 페이지

  1. 1

다음 페이지

마지막 페이지


공연전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