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연극
 
상품조르기
기본 정보
낙타가 사는 아주 작은 방
장르 : 대전연극 공연
날짜 : 2018년 11월 26일~12월 2일
시간 : 월-토 20:00, 일 16:00
장소 : 이음아트홀
티켓정보 : 정가 30,000원
판매가 : _
관람등급 : 18세 이상
소요시간 : 80분
주최기획 : 나무시어터 연극협동조합
문의처 : 042.253.1452
예매처 : 전화예매(042.253.1452), 인터파크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낙타가 사는 아주 작은 방 수량증가 수량감소 _ (  )
총 금액(수량) : 0 (0개)
바로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SOLD OUT 관심상품등록 추천메일 보내기


공연명 : 낙타가 사는 아주 작은 방 

장르 : 대전연극 공연 

날짜 : 2018년 11월 26일~12월 2일 

시간 : 월-토 20:00, 일 16:00 

장소 : 이음아트홀 

티켓정보 : 정가 30,000원 

관람등급 : 18세 이상 

소요시간 : 80분 

주최/기획 : 나무시어터 연극협동조합 

문의처 : 042.253.1452 

예매처 : 전화예매(042.253.1452), 인터파크 



 




#작가_정미진

기억을 더듬어 봅니다.
이 작품을 쓰던 그 어느날들은 둘째아이가 뱃속에 있을 때입니다.
생각해 보면, 엄마의 몸으로 나는 어떻게 이렇게 폭력적이고 어둡고 습한 장면을
상상하며 글을 썼는지 모를일입니다.
그리고 둘째 아이는 곧 열 살이 됩니다.
작품속 ‘대준’을 생각해봅니다.
그에게 미안하고... 마음이 아파옵니다.
시간이 흐를수록 옅어지고 무뎌지는 아픔이 있는가 하면,
어떤 상처는 더 선명한 흔적으로 낙인처럼 찍혀 있을 때가 많습니다.
이 작품은 그런 아버지와 그런 아들의 이야기입니다.
용서하지 못하고, 용서받지 못한
모든 미성숙한 어른들의 이야기입니다.

 

#공동연출_정우순

우울하고 슬프고 가슴 저미는 작품 속 인물들...옛 부친의 얼굴이 떠오른 것은 왜일지? 그 시대의 아픔일까요? 지속되고 있는 현실의 부조리함과 삶이 원래 이러할까요? 끊임없는 질문이 작품 속에서 녹아들기를 바랍니다. 질문과 고민을 나눌 수 있는 무대이길 기대해 봅니다. 완전에 가깝진 않더라도 누가 알아주지 않더라도 우리들의 연극적 철학과 삶의 철학을 구현하고자합니다. 무대 위 배우님들을 상상해봅니다. 작지만 거대할 그들의 움직임을...

 

#공동연출_남명옥

작품 속의 사막과 방은 고독한 삶에 대한 지독한 비유다. 따라서 무대는 최대한 비운다. 연습 과정에서 발견한 ‘소리’의 영향력에 대해 협의하고 음향성의 음악을 배경에 두기로 한다. 시간과 시점의 변화는 배우의 몸을 따르는 빛의 변화로 구분한다. 등 굽은 아들, 모질고 모자란 아버지, 죽어서도 떠나지 못하는 엄마, 현실의 타투이스트, 과거의 여자. 이 비극을 끌고 가는 배우들의 발뒤꿈치를 따라가 본다. 함께 살아내려고 심호흡하며, 우린 서로를 본다.





 



관람후기

관람후기를 남겨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공연전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