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전시회
 
상품조르기
기본 정보
대전시립미술관, 2017년 신소장품전
장르 : 대전전시
날짜 : 2017년 12월 29일~2018년 3월 11일
시간 : 10:00 ~ 19:00, 월요일휴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 10:00~21:00
장소 : 대전시립미술관
판매가 : _
문의처 : 042-270-7343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대전시립미술관, 2017년 신소장품전 수량증가 수량감소 _ (  )
총 금액(수량) : 0 (0개)
바로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SOLD OUT 관심상품등록 추천메일 보내기


전시명 : 대전시립미술관, 2017년 신소장품전 

장르 : 대전전시 

기간 : 2017년 12월 29일~2018년 3월 11일 

장소 : 대전시립미술관 

관람시간 : 10:00 ~ 19:00, 월요일휴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 10:00~21:00 

문의처 : 042-270-7343 



 

강찬모_성모의 산_130×194cm_한지에 전통채색_2016


 

김동창_정이 있는 풍경_130.3 X 162.2cm_캔버스에 유채_2014


 

로빈일리_119 X 178cm_캔버스에 유채_2016



□ 대전시립미술관이 미술관 5전시실에서 12월 29일부터 내년 3월 11일까지 신소장품전을 개최한다.

ㅇ 짧은 역사를 가진 한국의 공공미술관들은 각각의 방식으로 컬렉션 정책을 수립하고 실행하고 있다. 

ㅇ 이에 따르는 일반화의 오류를 불식하고 차별화 부재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미술관들에서는 반성의 논의와 혁신의 실천이 일어나고 있다. 

ㅇ 대전시립미술관의 컬렉션 정책 역시 기존에 추진해온 대전미술과 한국미술 두 갈래의 방향을 상호보완적 관점에서 완성해나가면서, 대전의 도시특성을 반영하여 차별화된 전략을 개발하려는 변화와 혁신의 태도를 추구하고 있다.

□ ‘2017 신소장품’전은 대전시립미술관이 2017년에 수집한 작품을 한자리에 모은 전시다. 

ㅇ 대전시립미술관은 오랜 수집정책을 통해 동시대의 흐름을 반영하고 미술사적으로 가치 있는 작품을 수집하고 있다. 

ㅇ 2017년의 수집 정책은 국제적인 작가의 주요 회화작품과 대전 미술사 정립을 위한 회화 양식의  실험을 시도했던 대표작품 수집으로 이루어져 있다. 

ㅇ 또한 구입과 기증의 경로를 거쳐 2017년에 수집된 작품은 총 30점이며 구입 8점, 기증 22점이다. 

ㅇ 특히 화가 김동창 선생님과 이인영 선생님께서 작품을 기증해 기증문화 활성을 위한 모범적인 사례를 보여주었으며, 대전시립미술관 소장품을 풍성하게 해주는데 기여했다. 

ㅇ 시립미술관 관계자는“다양한 형태의 작품들이 공존하는 현대미술의 경향 안에서 대전의 미술이 동시대 주요 흐름으로 자리하고 있음을 보여준다”며“시대적인 특성을 각기 반영된 소장품들이 당대의 미적, 문화적 유산으로 길이 남겨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람후기

관람후기를 남겨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공연전시

맨위로